메뉴 건너뛰기

배경이미지

미등록및원예종 - 완도호랑가시나무(Miller)

등록된 식물 1,064

완도호랑가시나무(Miller)

학명 : IIex Xwandoensis C.F.Miller
이명 :


국명:완도호랑가시나무

학명:IIex Xwandoensis C.F.Miller

과명:감탕나무과
분류:상록활엽관목
원산:한국
분포:일본, 중국 난대지방의 표고 100~900m(제주도,전라도,경상도 등지)

 

번식:실생, 삽목
크기:4~6m
개화:봄,여름
꽃색:녹

 

잎은 대생하며 혁질이고 타원형 또는 난형이며 예두 또는 둔두이고 예저이며 아랫부분은 둥글게 좁아진다.
길이 2~5cm, 너비 1~2cm로서 표면은 짙은 녹색이지만 엽맥 주위는 회록색이고
뒷면도 회녹색으로서 털이 없으며 가장자리에 얕고 둔한 톱니가 있다.
길이 5~10mm의 엽병이 있다. 잎의 형태와 크기는 변이가 많고 어린 나무의 것은 1cm내외이다.

 

취산화서는 액생하며 15개 내외의 꽃이 달리고 화경이 길며(길이 2~4cm)
꽃은 양성으로서 5~6월에 피고 지름 6~7mm이며 연한 녹색이고 소화경은 길이 2~4mm이다.
꽃받침잎, 꽃잎 및 수술은 각각 4개이며 산형꽃차례를 이룬다..

 

삭과는 둔한 사각상 편구형이고 10월에 연한 홍색으로 익으며 황적색 종의로 싸여 있는 종자가 들어 있다.

줄기에서 뿌리가 나와서 다른 나무와 바위에 붙어 자란다.
소지는 녹색이며 약간 모가 지고 뚜렷하지 않은 돌기가 있다.

 

인용자료 : http://www.ecolive.or.kr/13/vod_view.asp?p_key=TR0707

...................................................................................................................................

 

완도호랑가시나무

종자식물문 쌍떡잎식물아강 무환자나무목 감탕나무과 상록관목

학명 Ilex xwandoensis C.F.Miller
원산지 한국

 

완도 호랑가시나무는 이 땅에서 발견된 소중한 유전자원이다.
자웅이주의 식물로 잎사귀는 동백꽃모양과 비슷하고 꽃망울은 하얗게 주저리주저리 피어오르고

열매는 붉은색 벚나무열매와 흡사하다.

 

생물의 종은 서로 결합하여 번식할 수 있으나 다른 집단의 개체와는 번식할 수 없는 개체를 말한다.

지구상에는 적어도 35만여 종의 식물과 120만여 종의 동물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생물상은 일정한 장소나 동일한 환경에 사는 동물·식물 및 미생물 모두를 이르며, 보통 동물상·식물상으로 나눈다.

생물상의 차이는 기후·토양 등 비생물적 요인, 식생·동물 등 생물적 요인, 지사적(地史的) 그리고 지리적 요인 때문에 생긴다.

식물상은 어떤 지역에 자라는 모든 식물의 종류를 이른다.
식물상의 분포는 현재의 환경조건뿐만 아니라 오랜 역사에 의해 만들어진 산물이다.
식물상을 이루는 종에 뚜렷한 차이가 있으면 식물상의 폭포라고 하며, 이 선을 경계로 식물구계를 나눈다.

 

완도호랑가시는 1979년 천리포수목원 원장님이셨던 고 민병갈(칼 밀러)박사님이 완도지역 수목채집 여행 시 발견하여

국제식물학회에 신종으로 발표되어 유명하게 되었다.
이 나무는 자연 상태에서 호랑가시나무와 감탕나무와 자연 교잡하여 만들어진 나무다.

또한 자연 상태에서 이렇게 새로운 종으로 만들어지는 경우는 완도지역의 특수성 때문이다.
호랑가시나무와 감탕나무가 같이 살고 있는 지역이 우리나라에서도 극히 제한되어 있기 때문이다. 제주도와 완도만이 유일하다.
호랑가시나무는 추운 곳에서도 잘 견디는 나무이지만 감탕나무는 추위에 약하기 때문이다.

 

완도호랑가시나무는 서글픈 우리역사의 산물이기도 하다
왜냐하면 우리나라에 자생하는 많은 식물들은 지난 일제수탈 36년 그리고 6.25한국전쟁 중에 아름답고 귀중한 유전자원이

많이 국외로 반출되어 지금 이 시대에 외국에서 우리 식물자원을 원예 종으로 개발되어 비싼 로얄티를 지불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우리산야에 여름 한철을 장식하고 있는 원추리, 나리류는 백합 신품종으로 육성되어 역 수입되고 있으며

우리들이 잘 알고 있는 오랑캐꽃은 팬지로 둔갑되어 화단을 장식하고 있다.

 

완도호랑가시나무는 1979년에 학계에 보고되었으나 그 유전자원이 벌써 미국 하버드대학교 부속

아놀드수목원 한국식물소원에 자리 잡고 있다 한다.
한때는 완도 군외면 삼두리 야산에 군락으로 자생하고 있었으나 지금은 그 흔적을 찾아보기 힘들다.

하지만 완도수목원 전문소원에 야생상태로 자생하고 있는 한그루가 늠름하게 버티고 서있다.
그 한가지만으로도 큰 위안을 삼고 싶다.
그것은 앞으로 완도호랑가시 숲을 만들 수 있다는 기대를 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생물다양성 협약은 국제적으로 생물다양성의 보전과 지속 가능한 이용을 위한 기본이 되는 협약이다.
우리나라는 1994년 10월에 가입하였으며 1995년 1월1일부터 발효되었다.

이에 따라 국내에서는 생물다양성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한 국가전략을 세우고 생물다양성을 조사·감시하여

보호지역을 정하는 등 생물종다양성을 현지에서 보전해야한다.

또한 종자은행 설립 등 현지 외 보전을 위한 조치와 함께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완도호랑가시나무는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출처] 박화식<전남도산림자원연구소장>

 

자료인용 :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jdchol&logNo=90111447057 하늘지기

유인용 트랩 : 절대클릭하지 마십시요. 클릭하시면 블랙홀에 빠집니다. Do NOT follow this link or you will be banned from the site!